LG전자, 佛 스마트폰 제조사 ‘위코’에 특허침해 소송 제기

최태우 / 기사승인 : 2018-07-11 13:52:08
  • -
  • +
  • 인쇄
지난해 BLU에 이어 스마트폰 제조사 상대 두 번째 특허 소송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LG전자가 프랑스 스마트폰 제조사 위코(Wiko)를 상대로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LG전자는 9일(현지시간) 독일 만하임(Mannheim) 지방 법원에 위코를 상대로 특허 침해 소송을 제기했다. 위코가 LG전자의 LTE 표준특허를 침해했다는 것이 소송의 골자다.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위코는 지난해 유럽 시장을 중심으로 스마트폰을 천만대 이상 판매했다.


회사 측은 2015년 위코에 첫 번째 경고장을 보낸 이후 여러 차례 특허 라이선스 협상을 요구했으나 위코가 이에 응하지 않았으며, 이에 지적재산권을 적극적으로 보호하고 경쟁사들의 부당한 자사 특허 사용에 엄정 대처하기 위해 이번 소송을 제기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전생규 LG전자 특허센터장(부사장)은 “자사가 보유한 특허에 대해 정당한 대가 없이 무단으로 사용하는 것에 대해 향후에도 단호하게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LG전자가 스마트폰과 관련한 특허소송을 제기한 것은 지난해 3월 미국 스마트폰 제조업체 BLU에 소송을 제기한 후 이번이 두 번째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