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시그널, 두바이 도로교통국 ‘신호 최적화 시범사업’에 합류

김진수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3 13:40:04
  • -
  • +
  • 인쇄
▲ 블루시그널이 개발한 미래 교통예측 솔루션 다이어그램
[IT비즈뉴스 김진수 기자] 본투글로벌센터는 23일 멤버사인 블루시그널이 두바이 도로교통국(RTA)이 추진하는 인공지능(AI) 신호 최적화 시범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블루시그널은 2017년부터 현재까지 본투글로벌센터 멤버사로 활동하고 있다.

블루시그널은 2019년부터 중동 현지기업인 gDi(Gulf Data International), AIME(Artificial Intelligence Middle East)와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수차례 기술검증을 진행하면서 이번 시범사업 수주에 성공했다.

블루시그널의 시범사업이 진행되는 곳은 두바이를 구성하고 있는 6개 지역 중 한 곳인 사업지구(Business District)다. 교통 흐름이 가장 많은 대표적인 상습 교통 혼잡 지역으로 유명하다.

시범사업에는 블루시그널의 신호 관련 솔루션인 시그널 옵티마이저(Signal Optimizer) 기술이 접목된다. 블루시그널은 신호시스템 중 핵심으로 알려진 미래 교통데이터 기반의 신호주기 최적화 알고리즘 개발을 진행한다. 미래 교통예측 정보를 생성해 지역, 방향별 신호주기 ToD(Time of Day) 데이터베이스를 추출해내는 작업도 담당하게 된다.

블루시그널은 두바이 사업지구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이후 인근 5개 지역에 순차적으로 미래 교통예측데이터 기반의 신호제어 기술을 확대 적용, 최종적으로 두바이 전 지역의 통합 교통시스템 구축을 진행하게 된다.

백승태 블루시그널 대표는 “대기업을 선호하는 중동지역에서 시범사업의 중요 핵심부분을 맡았다는 것은 기술의 안정성과 우위성을 인정받은 것으로 보기 드문 성과”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블루시그널, AI 교통 예측 솔루션 기반 미국시장 진출2017.12.05
3D영상합성기술 스타트업 ‘에이치브레인’, 자율주행기술 고도화 추진2019.11.11
핀테크 스타트업 ‘블루바이저’, 오라클 이노베이션 챌린지 우승2019.11.23
본투글로벌센터·치타이허시 MOU 체결…혁신 스타트업, 중국시장 진출 돕는다2019.12.06
경기혁신센터, ‘2019 K-챌린지 랩 리뷰 & 데모데이’ 개최2019.12.09
정부, 반도체·헬스케어·미래차 ‘빅3’ 부문 벤처·스타트업 집중 지원한다2019.12.12
국내 연구진, 피부에 정확히 밀착 가능한 스마트센서 개발2019.12.13
개인-기업 간 거래 가능, ‘통신 빅데이터 플랫폼’ 개소2019.12.17
[톡 with 스타트업] “두 명의 디지털노마드가 스타트업을 창업한 이유”2019.12.17
블루바이저, 美 IT기업과 ‘AI 재테크 솔루션’ 수출계약 체결2019.12.24
한컴지엠디·메디플러스솔루션, 디지털 헬스케어 공동사업 계약 체결2019.12.27
세나클소프트, 30억원 규모 투자유치 성공…클라우드 EMR 기술 고도화 집중2020.01.13
日 시장확대 나서는 웰스케어, 마쿠아케 크라우드펀딩 300% 달성2020.01.15
블루시그널, 두바이 도로교통국 ‘신호 최적화 시범사업’에 합류2020.01.23
ASD코리아, 기업용 클라우드 서비스 ‘클라우다이크 3.0’ 업데이트2020.02.04
두바이 가는 시어스랩, ‘AIM 2020 피칭대회’ 한국 결선대회 우승2020.02.09
키튼플래닛, ‘독일 디자인 어워드’ 본상 수상2020.02.18
본투글로벌센터·월드뱅크 협력사업 시동…“강소기업 혁신 기술 전파에 팔 걷었다”2020.02.21
룰루랩, ‘2020년 고용부 청년친화 강소기업’ 선정2020.02.24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