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 컴퓨팅플랫폼 기술 컨소시엄 ‘AVVC’ 발족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4 11:29:28
  • -
  • +
  • 인쇄
반도체·티어1·완성차기업 8개 회원사 참여, 자율차 양산 위한 기술과제에 집중
▲ ARM 테크콘(TechCon) 2019 현장 [source=arm newsroom]

[IT비즈뉴스 최태우 기자] ARM이 8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산호세에서 개최된 ‘ARM 테크콘’ 컨퍼런스에서 자율컴퓨팅 기술협의체인 AVCC(Autonomous Vehicle Computing Consortium)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초기 회원사로는 ARM, 엔비디아, NXP 등 반도체기업과 보쉬(Bosch), 콘티넨탈(Continental), 덴소(DENSO) 등 부품사, 제너럴모터스(General Motors), 토요타(Toyota) 등 완성차 기업을 포함, 총 8개 기업이 참여한다.

AVCC 회원사는 대규모의 자율주행차를 구현하면서 마주하게 되는 핵심 도전과제 해결을 위한 기술협력을 추진할 전망이다. 이를 위한 첫 번째 단계로 시스템 아키텍처에 대한 일련의 권고 사항과 컴퓨팅 플랫폼 개발을 추진할 계획이다.

자율시스템의 성능 요구사항을 차량 별 요구사항 및 제한 사항인 크기와 온도범위, 전력소비량과 안전 등의 권고사항을 현재 프로토타입 시스템 내 자율주행차 양산을 목적으로 개발을 추진, 협력할 전망이다. 기술적 복잡성과 장애 요인 해결을 위해 업계 전문가들로 구성된 에코시스템도 구축한다.
 

▲ AVVC 초기 8개 회원사

마이클 마이어 보쉬 운전자보조(ADAS)·자동화운전(AD) 부문 엔지니어링디렉터는 “하드웨어 개발은 물론 복잡하고 광범위한 자율주행차 소프트웨어(SW) 스택 개발이 중요한 현재, 보쉬는 AVCC의 일원으로서 자율시스템 내 각각의 빌딩 블록(building block)에 필요한 SW API 권고사항을 준수하면서 지원에 나설 계획”임을 밝혔다.

타쿠야 후쿠시마 덴소 AD·ADAS일렉트로닉스 AVCC 이사회 임원은 “AVCC의 일원으로 혁신에 집중할 수 있는 공유플랫폼을 만들기를 기대하고 있다. AVCC는 실무진이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공통적으로 겪는 기술적 어려움에 대해 연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마시모 오셀라 제너럴모터스 R&D 연구소장이자 AVCC 이사회의장은 “완전자율주행차를 대규모로 가동하기 위해 필요한 엄청난 양의 기술적 혁신은 산업 수준의 협력이 필요하다”며 “AVCC 회원사는 협력을 통해 AVCC가 자율컴퓨팅기술을 시장에 내놓기 위해 관련 기술에 대해 조언을 얻을 수 있는 조직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5G 자율차 공개시연한 LGU+…'레벨4 수준으로 고도화' 추진2019.03.12
MaaS? TaaS?…대다수 기업들이 IT플랫폼 ‘자동차’에 관심을 갖는 이유2019.04.22
“구글(TPU), 자일링스(FPGA)…시장 플레이어와의 경쟁 환영한다”2019.07.03
바이두, “레벨4 자율차 양산시작, 로봇택시 운영한다”2019.07.04
‘자율주행차의 딜레마’ 푸는 안전성 입증 방법론, 해결책은?2019.07.05
‘VR’ 뛰어넘을 ‘AR’에 주목…재화·서비스에 도입 가속화2019.07.08
김인숙 유니티코리아 대표, “모바일 게임 45%, 유니티 엔진 쓴다”2019.07.11
[그것을 알려주마] 자동차시장 지각변동, MaaS/TaaS가 뭐길래?2019.07.30
네이버가 선택한 팹리스기업, “퓨리오사AI를 아십니까?”2019.08.14
너바나(Nervana) 신경망 칩 내세운 인텔, “더 늦기 전에 주도권 확보”2019.08.21
맥스트, 70억원 규모 시리즈B 추가 투자유치 성공2019.09.09
FPGA기업이자 FPGA기업이 아닌 자일링스, 금융·핀테크 IT인프라 시장에 뛰어든 이유2019.09.18
日 산업 요충지 나고야서 미래차 기술 전시회 열렸다2019.09.18
오토사 개발 플랫폼 기업 ‘팝콘사’, “글로벌 티어1에 인정받는 기술, 보여주겠다”2019.09.19
[오토모티브월드 나고야] 현장 이모저모…자율주행·경량화소재기업, MaaS/TaaS 스타트업 부스 ‘인기’2019.09.20
‘워크벤치’ 앞세워 ‘나고야’ 입성한 IAR시스템즈, “퍼포먼스·안정성 모두 OK”2019.09.20
전기이륜차 관제 서비스 출시한 KT, ‘EV-MaaS 생태계 구축 팔 걷는다’2019.09.24
클라우드 기반 3D 시뮬레이션 플랫폼 공개한 유니티, “대규모 개발 프로젝트에 최적화”2019.09.24
앤시스·오토데스크, 차량 설계검증 툴 고도화 위한 기술협력 발표2019.09.26
과기정통부, 자율협력기술 핵심 ‘C-V2x’ 인증시험(GCF) 서비스 오픈2019.09.26
키사이트, 커넥티드카 보안 솔루션 포트폴리오 확장 발표2019.10.01
[단독] 자일링스, 머신러닝(ML) 라이브러리 수백 개…오픈소스로 푼다2019.10.02
ATaaS 스타트업 코드42, 300억원 규모 투자유치 성공2019.10.02
자율협력주행 시연한 LGU+, “그룹사 시너지 활용한 기술·플랫폼 고도화 추진”2019.10.11
반도체대전에 부스 마련한 세미파이브, “커스텀 SoC 설계 가속화 도울 것”2019.10.11
자율주행 컴퓨팅플랫폼 기술 컨소시엄 ‘AVVC’ 발족2019.10.14
ARM, CPU 코어IP에 가속 명령어 지원하는 ‘커스텀 인스트럭션’ 공개2019.10.16
‘2027년까지 완전자율차 기술-인프라 구축한다’…정부, 미래차 산업 발전전략 발표2019.10.16
일렉트로비트, ADAS/AD 검증 툴 ‘EB테스트랩’ 클라우드 버전 론칭2019.10.16
맥심, 차량 BMS 셀 구성 설계 지원하는 원칩 솔루션 ‘MAX17853’ 출시2019.10.17
콘티넨탈, 모빌리티-스마트시티 잇는 V2x 기술 시연2019.10.28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