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보험 가입도 비대면으로 한다…산업부, '온라인 무역보험' 출시

양대규 기자 / 기사승인 : 2020-06-05 14:30:01
  • -
  • +
  • 인쇄
무역보험공사, 온라인 조회·확인으로 복잡한 서류 사라져
▲ [source=Julius Silver form Pexels]

[IT비즈뉴스 양대규 기자] 산업통상자원부는 공공부문 세계 최초로 '온라인 무역보험'이 출시돼 4일 석유화학 중소기업 폴리텍아이엔씨가 제1호 보험 증권을 발급받았다고 밝혔다.

 

이날 무역보험공사 중앙지사에서 열린 온라인 보험증권 발급 시연 현장에는 나승식 산업부 무역투자실장과 무역보험공사 중소중견사업본부 부사장, 폴리텍아이엔씨 대표 등이 참석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온라인 무역보험은 핀테크를 활용한 새로운 금융상품으로, 앞으로 수출 중소·중견기업은 직접 무협보험공사를 방문하지 않고도 온라인을 통해 비대면으로 보험 신청과 가입이 가능해진다.

그 동안 기업들이 보험을 가입하려면 의무적으로 제출해왔던 복잡한 서류들도 제출이 면제된다. 기존 기업들이 제출하던 서류들은 무역보험공사가 실시간으로 수출 유관기관에 접속해 보험가입에 필요한 정보들을 기업들을 대신해 직접 조회, 확인하기 때문이다. 보험료 결제도 온라인으로 처리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구축했다.

산업부는 이번 온라인 보험이 공공부문 세계 최초로서 행정부담 완화를 통한 우리 수출기업들의 수출활력 제고와 비대면 경제 활성화를 위해 출시됐다고 밝혔다. 

 

이번 상품을 통해 기존에 5일 이상 소요됐던 무역보험 가입이 평균 1일 이내로 신속 처리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특히 복잡한 가입절차에 익숙지 않은 수출 초보·유망기업들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9월에는 '온라인 다이렉트 보증'이, 내년 상반기 중으로는 모바일로도 가입이 가능하도록 모바일 버전도 출시될 예정이다.

나승식 무역투자실장은 “코로나19로 비대면 경제의 중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상황에서 온라인 무역보험의 출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디지털 무역으로의 패러다임 전환에 한발 다가가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수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우리수출 기업들의 부담을 덜어, 중소·중견기업들이 무역보험의 울타리 내에서 안심하고 수출활력을 되찾을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