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모바일 게임시장은 일본IP 대세…한국IP 영향력은 미비

한지선 기자 / 기사승인 : 2019-10-08 10:11:14
  • -
  • +
  • 인쇄
문화콘텐츠IP 구축 및 인지도 확산 시급, 로컬기업과 협력 필요성 대두
▲ LG G7 [source=lge blog]

[IT비즈뉴스 한지선 기자] 중국에서 일본 콘텐츠의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한 게임이 인기를 끄는 반면 한국 IP를 활용한 게임은 거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문화콘텐츠IP 개발과 중국기업과의 협업 후 판호를 획득하는 전략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한국무역협회(KITA) 청두지부가 발표한 ‘중국 2차원 모바일 게임시장 특징 및 시사점’에 따르면, 2018년 기준 중국 내 유통되는 2차원 게임의 원천IP는 일본이 71%, 중국이 24%를 차지하고 있다. 한국의 문화콘텐츠 IP를 활용한 게임은 전무한 상황으로 개발이 시급한 상황이다.

지난해 중국 모바일 게임 시장은 전년비 15.4% 증가한 1340억위안이었다. 이 중 애니메이션, 만화, 소설 등 2차원 문화콘텐츠의 기존 IP를 활용하거나 비슷하게 모방해 재생산한 2차원 모바일 게임 시장은 19.5% 성장한 191억위안을 차지하고 있다.

중국의 2차원 모바일 게임 이용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기존 IP는 ‘애니메이션’(59%)이며 게임 선택 시 ‘일러스트’(88%)를 가장 중요시했다. 이는 지난해 중국 2차원 모바일 게임 인기순위에서도 확인할 수 있는데 전통적으로 애니메이션 및 만화 강국인 일본 IP를 사용한 게임이 전체 2위, 4위, 5위에 올랐다.

또 익숙한 중국 IP를 활용하되 일본 애니메이션 스타일의 일러스트로 제작한 게임이 1위, 3위, 9위에 오르는 등 기존 IP를 활용한 게임이 대세로 자리 잡았다.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중국의 인기 상위 110개 온라인 게임 중 기존 IP를 활용한 게임이 48%를 차지했다. 최근에는 먼저 출시된 게임IP를 활용해 애니메이션, 만화, 소설, 영상이 재창작되는 등 문화콘텐츠IP의 활용성과 영향력이 확장되고 있었다.

지난해 중국 내 유통된 2차원 게임의 IP는 일본이 71%, 중국이 24%를 차지하는 반면 한국은 그 외 5%에 포함돼 굉장히 미미한 수준이었다.
 

▲ 2018년 중국 2차원 게임 탑10 [한국무역협회 청도지부 자료인용]

지난해 국내 기업에 대한 중국 내 게임 서비스 허가권인 판호 발급이 중단된 이후 중국 진출이 어려운 만큼 탄탄한 문화콘텐츠 IP를 구축한 뒤 중국기업과 협력해 게임을 개발하고 판호를 획득하는 전략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

우리나라의 ‘황제의 외동딸’, ‘버림받은 황비’,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의 웹툰도 중국의 웹툰 플랫폼인 텅쉰동만(腾讯动漫)에서 인지도가 높아지는 추세로, 먼저 캐릭터의 인지도 및 영향력을 키워 향후 게임시장으로 확대 진출하는 전략도 구사해볼 필요가 있다고 보고서는 조언했다.

무역협회 청두지부 김희영 차장은 “게임 속 인물의 성격, 서사, 세계관 등에 익숙한 문화콘텐츠IP를 활용할수록 이용자들의 접근성이 높다”며 “최근 중국 내에서 인지도를 높이고 있는 웹툰이나 게임 플레이 및 리뷰 영상 등 쇼트클립 마케팅을 활용하면 한국 문화콘텐츠의 인지도 확산에 유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NIPA, '공개SW 라이선스 법률컨설팅·성과공유회' 성료2018.11.04
뜨는 중국 유아교육시장, 상호작용하는 콘텐츠 앱(App)이 경쟁력2019.08.08
맥스트, 70억원 규모 시리즈B 추가 투자유치 성공2019.09.09
연매출 1천억원 이상 SW기업 247개사, 매출 총액은 63조원2019.09.10
SKT·에릭슨, 5G 단말·기지국·코어 장비 이용한 ‘5G SA’ 통신 성공2019.09.16
5G RF중계기 최적화 기술 특허출원한 KT, ‘5G 인빌딩 커버리지 넓힌다’2019.09.18
5G 활성화, “공공부문 적용 활성화와 민간산업 투자 장려해야…”2019.09.25
LGU+, 상용 환경서 28GHz 사용 데이터 속도 검증…업로드 1Gbps 달성2019.09.26
하현회 부회장, “연내 국내 통신사 최초 5G 콘텐츠 수출할 것”2019.09.30
화웨이 5G 장비, 말레이시아에 수출된다…맥시스와 5G 망 구축 협약2019.10.08
中 모바일 게임시장은 일본IP 대세…한국IP 영향력은 미비2019.10.08
SKT, “2020년 5G SA 로밍서비스 원년 삼는다”2019.10.16
中 IT서비스 시장 확대 나서는 삼성SDS, ‘디지털차이나’와 사업제휴 추진2019.10.28
5G 상용 서비스 시작한 중국, ‘14억 인구 모인 최대시장 열렸다’2019.11.01
LGU+, “U+5G 서비스 3.0 앞세워 생활밀접형 서비스·콘텐츠 강화”2019.11.26
‘넷플릭스’처럼 구독형 게임 서비스 출시한 KT, “스트리밍 게임, 무제한 즐겨라!”2019.12.21
KT, 5G 스트리밍 게임 가입자 1만명 돌파…무료체험 대상 확대2019.12.30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