엣지컴퓨팅 도입 시 고려해야 할 비즈니스·운영·개발자 측면에서의 이슈들 ①

최태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6-04 09:00:28
  • -
  • +
  • 인쇄
▲ [source=pexels]

향후 몇 년간 엣지컴퓨팅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점점 많은 기업이 자사의 IT인프라에 엣지컴퓨팅을 추가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엣지컴퓨팅의 증가는 분산 인프라에 필요한 것과 사뭇 다른 비즈니스 및 기술 요건을 야기한기에, 엣지컴퓨팅을 도입하려는 기업이 고려해야 할 요인을 살펴볼 필요가 있다.

새로운 사고의 필요성
엣지컴퓨팅은 다수의 사이트에 분산된 환경에 클라우드 컴퓨팅의 유연성과 간소화를 제공한다. 소수의 대규모 사이트로 구성되는 기존의 클라우드 컴퓨팅과 달리, 엣지컴퓨팅은 다수의 소규모 사이트에 분산된다.

엣지컴퓨팅 솔루션은 몇 개의 컴퓨팅 클러스터부터 수백만 대의 엣지 장치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환경에 배포되는 엣지 사용 사례만큼이나 그 종류가 다양하다. 엣지컴퓨팅 인프라는 다양한 조합의 엣지 장치, 엣지 게이트웨이, 엣지 서버, 미니 클러스터 또는 마이크로 데이터 센터로 구성된다.

클라우드 컴퓨팅 인프라는 하드웨어 중심적이고 유연성이 다소 미흡한 반면, 엣지컴퓨팅 인프라는 소프트웨어(SW) 중심적이고 유연하다. 엣지컴퓨팅은 기술과 운영 측면에서 클라우드 컴퓨팅과는 중요한 차이점이 있음을 인식해야 한다.

우선 공급이 수요를 앞서고 사용자가 필요할 때마다 리소스를 추가로 요청할 수 있다는 “무한 용량에 대한 환상”은 소규모 워크로드에 맞춰 용량이 프로비저닝되는 엣지 환경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따라서 리소스를 신중하게 계획하고 관리해야 한다.

엣지컴퓨팅은 컴퓨팅 플랫폼을 지원해야 하고, 펌웨어, 하드웨어, 소프트웨어부터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전체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스택을 일관적이고 안정적인 방식으로 관리해야 한다.

엣지컴퓨팅을 계획할 때는 여러 관계자에게 미치는 영향을 고려해야 한다. 비즈니스, 운영 및 개발자의 측면에서 몇 가지 주요 요건을 살펴보자.

1. 비즈니스 측면에서의 주요 이슈들
복원력:
중요한 비즈니스 업무를 처리하는 엣지 환경은 장애가 발생했을 때 우수한 복원력을 발휘해야 한다. 이러한 엣지 시스템은 기능성에 제약이 있는 경우에도 계속 작동해야 한다. 예를 들어 네트워크가 마비된 경우, 오프라인 모드로 작동하는 것이다.

하드웨어: 프로세서의 성능이 향상된 덕분에 엣지에서 인공지능/머신러닝(AI/ML)과 같은 복잡하고 컴퓨팅 집약적인 워크로드를 실행할 수 있게 됐다.

광범위한 엣지컴퓨팅 요건을 충족하려면 새로운 하드웨어 폼팩터(form factor)가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시스템은 범용 프로세서, GPU, FPGA, 애플리케이션 전용 프로세서로 구성될 수 있다.

보안: 엣지 사이트는 물리적 접근에 대한 보안 수준이 낮은 관계로, 악의적이거나 우발적인 보안 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 또한, 적절한 대책 없이 산업용 마이크로컨트롤러와 액추에이터(actuator)와 같은 성능이 떨어지는 장치를 사용하는 탓에 재난에 취약하다.

엣지 시스템은 방화벽 기능을 하며 실제 또는 가상 공격으로부터 다운스트림 인프라 전체를 보호한다. 펌웨어부터 OS, 메모리 서브시스템, 스토리지 및 통신 채널에 이르기까지 모든 측면에서 엣지 시스템을 보강해야 한다.

비기술적: 원격 사이트에는 전문적인 기술자가 부족한 탓에 IT 역량을 제대로 갖추지 않은 작업자가 현장 정비를 수행하기도 한다. 엣지 인프라는 기술 전문가가 아닌 현장 작업자도 운영하고 관리할 수 있을 정도로 단순해야 한다.

환경: 석유시추시설과 광산과 같은 원격지에서는 안정적인 전력, 공간, 냉각 및 연결성을 확보하기가 어렵다. 엣지 시스템을 설계할 때는 이러한 환경 문제를 염두에 둬야 한다.

비용: 대규모로 확장될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엣지컴퓨팅은 비용에 매우 민감하다. 소규모 엣지 환경에서는 중앙 집중식 컴퓨팅과 달리 고정 비용과 사이트당 오버헤드가 상각되지 않는다.

엣지 사이트 수가 증가하면 비용이 조금만 달라지더라도 수많은 사이트에서 반복되면서 결국 예산에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개방성: 나머지 IT인프라 및 프로세스와 통합되지 않는 맞춤형 툴링이 사용되는 모놀리식 엣지 솔루션에 의존하면 엣지컴퓨팅을 대규모로 구현할 때 큰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개방형 API 기반의 모듈식 설계 방식을 이용하면 현재와 미래의 요건에 부합하는 솔루션을 구축할 때 선택의 폭이 넓어진다. 

 

 

 

글 : 이슈 베르마(Ishu Verma) / 테크니컬 마케팅 수석 / 레드햇

 

[저작권자ⓒ IT비즈뉴스.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뉴스댓글 >

주요기사

+

많이 본 기사

마켓인사이트

+

컴퓨팅인사이트

+

스마트카

+

PHOTO NEWS